언론보도

  • home
  • 커뮤니티
  • 보도자료

전 세계 만화의 중심에 부천이 있다! <글로벌 만화도시 컨퍼런스>

  • 관리자
  • 2015.08.14
  • 3,520
  • facebook
  • 카카오스토리
  • 트위터
  • 네이버
전 세계 만화의 중심에 부천이 있다! <글로벌 만화도시 컨퍼런스>
- 13일(목), 9개국 참가한 <글로벌 만화도시 컨퍼런스> 성황리 개최
- 한중 만화 교류 교두보 역할, <글로벌 만화도시 비즈니스 교류회> 열려

 
  국내 최대의 만화축제인 제18회 부천국제만화축제(위원장 박재동, 이하 만화축제)가 축제 2일째인 13일(목) 글로벌 만화문화 교류의 교두보 역할을 확고히 하며 국제적 축제로서의 면모를 다졌다.
 
  세계 각국의 만화 관계자들을 초청해 <2015 글로벌 만화도시 컨퍼런스>가 성황리에 개최됐다. 2013년부터 전 세계 우수 만화 콘텐츠와 시장 정보를 교류하고, 상호 교류를 통한 글로벌 네트워크를 구축해 온 <제3회 글로벌 만화도시 컨퍼런스>는 벨기에 만화박물관 티네 안토니 부관장, 핀란드 헬싱키 코믹 페스티벌 페트라 코포넨 해외 프로듀서, 중국 옌타이시 즈푸구 인민정부 차오동후이 부구장, 중국 웨이하이시 문화광고TV뉴스출판국 궈청위 부국장을 비롯해 프랑스, 일본, 말레이시아, 러시아, 스웨덴 등 9개국 11명의 만화 산업 관계자들이 참여해 만화도시교류 및 디지털 만화 현황에 대한 논의를 진행했다.
 
  <2015 글로벌 만화도시 컨퍼런스>에서는 먼저 9개국 각 도시의 만화 축제에 대한 내용을 교류하는 시간을 가졌다. 이어 벨기에 만화박물관 티네 안토니 부관장이 프랑스-벨기에 지역의 디지털 만화시장 현황에 대해 주제 발표를 하였으며, 디지털만화의 교류 활성화를 위한 다양한 방법을 함께 모색하는 토론시간을 가졌다. 각 도시의 만화 축제에 대한 질문과 답변이 오갔다. 특히 중국에서는 3개 기관이 참여하여 한국 만화와 애니메이션 콘텐츠에 대한 열띤 관심을 보였다.
 
  뒤이어 중국 옌타이시와 한국 만화 관계자들 간의 실질적인 교류 협력을 위한 <글로벌 만화도시 비즈니스 교류회>가 열렸다. 한국과 중국 옌타이시 각국의 12개, 6개 만화 및 애니메이션 기업이 참가한 가운데 진행된 이번 교류회는 지난 4월 한국만화영상진흥원과 중국 옌타이시 문화창의산업단지와의 업무협약 체결, 6월 옌타이시 즈푸구와의 문화교류 시범단지에 관한 업무협약 체결에 이어 진행된 교류회다. 이번 교류회에서는 한중 각국의 상호 피칭쇼를 통해 서로의 만화 콘텐츠를 공유하는 시간을 가졌으며, 양국의 만화문화 교류협력을 위한 방안에 대해 다양한 의견을 나눴다.
 
  한국만화영상진흥원 오재록 원장은 이날 자리에서 “부천국제만화축제를 통해 중국과 한국의 만화 관련 기업들의 합작 및 교류가 교두보 역할을 하기를 기대한다. 실질적으로 중국 교류 협력이 도움이 될 수 있도록 많은 의견을 청취하고 교류해 나가겠다”고 앞으로의 계획을 밝혔다.
 
  만화 축제 3일째를 맞는 14일(금)에는 더욱 다채로운 행사와 프로그램들이 준비되어 있다. 웹툰의 인기와 함께 불고 있는 만화 사교육 열풍을 진단해보는 <만화가 양성교육 심포지움>을 비롯해, 웹툰의 현재와 미래가능성에 대해 함께 고찰해보는 <웹툰 생태계 컨퍼런스>가 진행된다. 한국 만화계의 거장 장태산 작가와 개막식에서 드로잉쇼 퍼포먼스로 큰 인기를 끈 베르나르 이슬레르 작가가 함께 만나 만화 거장들의 자전적 이야기와 만화창작역사를 되짚어보는 <거장대담 - 펜끝을 따라 프레임을 넘어>도 준비되어 있다. 이종범 작가가 진행하는 팟캐스트를 라이브로 만나볼 수 있는 <대작스멜 - 팟캐스트 공개방송>도 만화팬들의 큰 주목을 받고 있다.
 
  작가들을 더욱 가까이에서 만날 수 있는 사인회도 다양하게 준비되어 있다. 부천만화대상 대상 수상자인 윤태호 작가와 부천시민만화상을 수상한 김보통 작가의 사인회를 비롯하여 만취, 석우, 하일권, 심윤수, 박건웅 작가, 해외작가인 베르나르 이슬레르, 조세핀 스벤스케, 마리 아호코이부 작가의 사인회가 진행된다.
 
  16일(일)까지 5일간 진행되는 제18회 부천국제만화축제는 한국만화영상진흥원과 부천시 일원에서 개최된다. 진흥원은 지하철 7호선 삼산체육관역 5번 출구에 위치하고 있으며, ‘만화! 70+30’이라는 슬로건으로 시대적 이슈와 흐름을 만화 특유의 위트와 재치로 표현하여 관람객들에게 큰 즐거움을 선사할 예정이다.
    
 
※ 첨부자료 :
1. 글로벌 만화도시 컨퍼런스 현장 이미지(2장)
2. 글로벌 만화도시 비즈니스 교류회 현장 이미지(2장) 
 
 
01_글로벌 만화도시 컨퍼런스 단체사진.jpg
 
02_글로벌 만화도시 컨퍼런스 현장 전경.jpg
 
03_글로벌 만화도시 비즈니스 교류회 단체사진.jpg
 
04_글로벌 만화도시 비즈니스 교류회 현장 전경.jpg
 
  • english
  • twitter
  • facebook
  • blog
  • instagram